본문 바로가기

농사이야기69

2021년에도 생강이 잘 자랐습니다. 올해도 춘미네유정란 이웃이 씨앗을 구해주셨습니다. 10kg씨앗을 구해 밭에 옮겨 심었지요. 특별히 경운없이 두둑위로 퇴비를 뿌린 뒤 한달 뒤에 씨앗을 넣었습니다. 기후변화로 긴 여름가뭄(2018), 가을태풍(2019), 긴장마(2020)을 경험하면서 온습도유지를 위해 멀칭은 꼭 해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왕겨는 전혀 구할 수도 없고, 산으로 가는 마을길에 떨어진 낙엽은 작년에 갖다써서 몇 년은 기다려야 할 것 같습니다. 다른 재료들도 고려했지만, 제가 농사만 짓는 것이 아니기에 한계를 인정하고 비닐멀칭을 사용했습니다. 생강이 한참 자라던 7월 말~ 8월 초 유기질 퇴비를 한차례 웃거름으로 주었는데, 올해는 생강농사가 참 잘 되었습니다. 올해 인태가 수확에 많은 도움을 주어서 참 수월했습니다. 수확량.. 2021. 10. 12.
적정거리에서 함께 살기 적정거리~~~~ 2019년을 돌아보니 몇 년간 어떻게 같이 살 수 있을까? 고민스러웠던 두더지와 별문제 없이 공간 공유를 했어요. 제가 심은 작물 뿌리에 크게 영향을 주지 않을 만큼 자신들의 이동로를 적절히 내려주었더군요. 감사하게~~^^ 2019년의 저를 돌아보니 제 몸이 젖은휴지같았어요. 해가 반짝 뜰 때는 날아다닐 듯 가볍고 그렇지 않을 때는 꼼짝할 수 없이 무거운.ㅠㅠ 오랫동안 찬찬히 저를 돌아보니 어쩌다 젖은 휴지의 몸이 됐는지 보이 네오~ 다행히도. 원인을 알게 되니 해결방법도 자연스레 찾게 되었어요. 시간은 걸리겠지만 언젠가는 정상적인 상태가 되겠죠????~~ ^^;;;;;;; 2020년 새해에는 함께 존중하고, 서로 알아주는 사람들과 작고 느린 걸음이겠지만 제 크기와 속도대로 걸어가려 합니.. 2020. 1. 6.
고라니 놀이터에서 배추 키우기 고라니가 우리밭에 자주 찾아 온 다는 것은 몇 년 전부터 알고있던 일입니다.그녀석들이 좋아하는 식물을 키우면 우리 먹을 것을 남겨주지 않기에...가급적 그들이 좋아하지 않는 것들을 밭에 심습니다. 하지만...김장채소들은 심어야겠기에...고민을 하다가 활대로 작은 하우스를 만들어 망을 치기로 했습니다. 인태랑 활대를 이용해 틀을 만들었습니다. 그리고 배추모종, 무우 씨앗, 쪽파씨를 넣고 마을대표님께서 후원해주신 모기망으로 덮었지요. 벌레들 피해도 줄이기는 했지만, 이미 안쪽에 있던 녀석들은 어쩔 수 없습니다. ^^;;; 2018. 10. 31.
이 길은 누가 다니는 길일까? 인태와 함께 간 밭에서 누군가 다녀간 길을 보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올해인태와 비타민 나무를 심었습니다. ^^ 2018. 10. 17.